코로나19로 외교부 영사콜센터

전염병 등 관련 상담 약 40배 늘어

통일신문 | 기사입력 2020/09/23 [16:34]

코로나19로 외교부 영사콜센터

전염병 등 관련 상담 약 40배 늘어

통일신문 | 입력 : 2020/09/23 [16:34]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외교부 영사콜센터 상담량이 폭주했다. 특히 코로나19와 같은 전염병이 포함된 대형사고 상담은 지난해보다 40배 가까이 늘어난 것으로 확인됐다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소속 태영호 의원(국민의힘, 서울 강남갑)이 외교부로부터 제출받은 영사콜센터 연도별 총 상담건수 및 사건사고 상담건수 현황을 살펴보면 올해 7월 기준 총 상담건수는 205,336건으로 지난해 1년 치 상담건수인 2419건에 이미 근접했다.

해외재난이나 사건·사고만 분류하면 상담건수는 총 83,983건이며, 지난해 51,565건을 이미 넘어선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해외재난, 사건·사고 중 전염병 등과 관련한 상담인 대형사고 유형 상담은 올해 71,573건으로 지난 한 해 동안 1,801건에 불과했던 것과 비교하면 38.7배나 늘어난 수치다.송두록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창원시 콰이강의 다리 `스카이워크`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