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 평화프로세스 재가동 위한 지혜 강조

이인영 통일부 장관, 윌리엄 페리·정세현 등 화상 간담회

통일신문 | 기사입력 2020/11/24 [22:04]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재가동 위한 지혜 강조

이인영 통일부 장관, 윌리엄 페리·정세현 등 화상 간담회

통일신문 | 입력 : 2020/11/24 [22:04]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외교적 해법은 여전히 유효하다.

이인영 통일부 장관이 18일 윌리엄 페리 前 미국 국방장관 및 정세현 민주평통 수석부의장 초청 화상간담회에서 페리 전 장관은 “북한의 핵 능력 진전 등 당시와 상황은 변했지만,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외교적 해법은 여전히 유효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한미 공동으로 한층 진화된 비핵화·평화 프로세스를 만들어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번 화상간담회는 한반도 평화정착을 위해 공헌해 온 한국과 미국의 원로로부터 과거 경험과 지혜를 경청하고, 향후 대북정책에 대한 교훈 도출을 위해 마련됐다.

정세현 수석부의장은 ‘페리 프로세스’가 국민의 정부 당시 한반도 긴장완화에 기여하였음을 평가하면서 페리 프로세스 2.0 보다 발전된 한반도 평화 및 비핵화 로드맵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언급했다.

이날 이 장관은 김대중-클린턴 정부 간 조율과 협력에 기초하였던 ‘페리 프로세스’를 교훈삼아,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재가동을 위해 지혜를 모으고, 미국 정부와의 협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화창한 날씨에 -38도…체감온도 -50도 ‘백두산’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