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시장 활성화에 남북하나재단이 함께한다

마포‧공덕시장 상인회와 자매결연 협약 체결

장희원 기자 | 기사입력 2021/09/15 [12:11]

전통시장 활성화에 남북하나재단이 함께한다

마포‧공덕시장 상인회와 자매결연 협약 체결

장희원 기자 | 입력 : 2021/09/15 [12:11]

 사진 왼쪽 코로나 위기 극복 및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자매결연 협약 체결 후 남북하나재단 정인성 이사장(왼쪽)과 마포‧공덕시장 상인회 이세권 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오른쪽 정인성 이사장이 마포‧공덕시장 활성화와 코로나19 위기 극복의 마음을 담아 점포에 마스크 및 손세정제 세트를 전달하고 있다. 사진 |남북하나재단


남북하나재단(이사장 정인성, 이하 재단)은 마포공덕시장 상인회(회장 이세권, 이하 상인회와 서울 마포구 소재 사무실에서 코로나 위기극복 및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자매결연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자매결연은 추석명절을 맞이하여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을 지원하기 위한 목적으로 추진되었다.

 

재단은 마포공덕시장의 활성화와 코로나19 위기극복의 마음을 담아 상인회를 통해 마스크 및 손세정제 세트 150개를 각 점포에 전달했다. 또한 재단 임직원들은 추석명절에는 전통시장에서 장을 보는 것으로 상인들을 지원하기로 했다.

 

재단은 지난 813일 체결한 자매결연을 통해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을 전통시장 가는 날로 지정했다. 이를 계기로 직원들은 점심시간에 전통시장 활용하기, 재단 행사 및 부서 필요물품 구입 시 전통시장 이용하기 등의 실천을 적극 이행할 예정이다.

 

정인성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전통시장의 어려움에 공감하고 있다. 재단과의 자매결연으로는 부족하겠지만 지금의 어려운 시기를 극복하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앞으로 전통시장을 돕기 위해 지속적으로 협력 하겠다고 밝혔다.

 

장희원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세포축산단지 한라대행사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