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18.08.17 [05:04]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정치  경제  군사/외교  사회/NGO  탈북민  인터뷰  통일교육  오피니언  북한풍물기  생활/문화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이리와 안아줘', 시청자 울리는 감성 대본! ‘공감대’ 수직 상승!
글쓴이 : 김병화 날짜 : 2018.06.12 14:39



말 그대로 입덕했다가 망부석이 된다. ‘이리와 안아줘’가 시청자들을 울리는 감성 대본으로 입소문을 타며 연일 호평을 받고 있다. 특히 가해자와 피해자, 그리고 이들을 둘러싼 언론 등 인물들의 삶과 이해관계를 사실적으로 묘사하며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다.

MBC 수목 미니시리즈 '이리와 안아줘'(극본 이아람 / 연출 최준배 / 제작 이매진아시아, 컴퍼니 칭)는 희대의 사이코패스를 아버지로 둔 경찰과 톱스타가 된 피해자의 딸, 서로의 첫사랑인 두 남녀가 세상의 낙인을 피해 살아가던 중 재회하며 서로의 아픔과 상처를 보듬어주는 감성 로맨스다.

‘이리와 안아줘’는 범죄와 가해자에 대한 미화 대신 피해자와 남겨진 가족에게 위로를 전하는 이야기를 그려 나가고 있다. 극중 가해자의 아들인 채도진(장기용 분)은 개인적인 속죄를 위해 경찰이 됐고, 피해자들을 향한 사죄의 마음을 매회 전달하고 있다.

먼저 방송 첫 회, 경찰대학 면접장에서 도진은 “평소 가장 존경하는 사람이 누구입니까”라는 교수의 질문에 “살아남은 사람들”이라고 답했다. 이어 지원동기에 대해서도 강력범죄 근절과 생명에 대한 존엄을 지키고 범죄 피해자에 대한 “개인적 속죄를 위해서”라고 담담한 어조로 대답했다.

이는 가해자의 아들로 살아온 지난 세월에 대한 원망 대신 자신 보다 더 힘들었을 피해자에 대한 속죄로 남은 삶을 살겠다는 의지를 보여준 것으로, 이후 매 회차 등장하는 범죄 피해자와 그 가족을 향한 도진의 진심 어린 말들은 시청자의 마음을 움직였다.

1-2회에서 도진은 피해자에 대한 잘못된 소문을 바로잡으며 “피해자분의 명예가 어떤 식으로든 조금이라도 실추된다면, 가족분들한테는 몇 십 배의 고통으로 안 되돌아가겠습니까”라고 말했고, 3-4회에서는 폭행 혐의로 징역을 선고받은 형 윤현무(김상우 분) 대신 피해자 가족들에게 머리 숙여 사과했다.

7-8회에서는 범죄 피해자와 그 가족을 대하는 도진의 진심이 폭발했다. 도진은 집요하게 한재이(진기주 분)와 자신을 취재하고자 하는 기자 한지호(윤지혜 분)에게 “만약이란 가정은 살인을 저지른 범죄자에게 적용될 수 있는 가정이 아닙니다. 돌이킬 수 없는 범죄를 저지르는 순간 그 사람은 더 이상 어떤 동정이나 이해의 대상도 될 수 없습니다”고 일침을 가했다.

뿐만 아니라 ‘이리와 안아줘’에서는 피해자와 유가족들이 자극적인 이슈를 쫓는 언론으로 인해 2차적 피해를 입고 끝없이 고통받는 모습이 가감 없이 그려졌다.

기자들은 이름을 바꾸고 새 인생을 시작하려 애쓰는 도진과 재이를 찾아 끈질기게 취재했고, 결국 재이는 범죄 피해자라는 사실을 아웃팅 당했다. 그런가 하면 박희영(김서형 분)은 수많은 사람들의 목숨을 빼앗은 연쇄살인범 윤희재(허준호 분)와 손을 잡고 자서전을 발간해 피해자들의 고통스러운 기억을 수면 위로 끌어올리며 자신의 이익을 취했다.

이로 인해 9-10회에서는 희재에게 희생당한 피해자 유가족들이 도진의 대통령상 수상을 반대하는 모습이 그려졌고, 도진은 이들의 계란 세례를 온몸으로 받아내면서도 “죄송합니다. 정말 죄송합니다”라는 말만 되뇌어 시청자들의 가슴을 먹먹하게 만들었다.

이처럼 '이리와 안아줘'는 끝없는 피해로 아파하는 피해자와 유가족은 물론, 진심으로 사죄하고 있는 가해자 가족의 이야기도 함께 그리고 있다는 점에서 시청자들에게 높은 점수를 받고 있다. 무엇보다 이렇게 공감대가 형성된 두 주인공 남녀의 사연은 가슴 절절한 감정으로 시청자들에게 전달되면서 입덕 했다가 망부석이 돼, ‘이리와 안아줘’의 바다에서 헤어 나오지 못하는 마법을 부리고 있다.

한편, ‘이리와 안아줘’는 오는 13일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개표방송으로 인해 결방되고, 14일 목요일 밤 10시 15-16회가 방송된다.

<사진제공> 이매진아시아


전체 116734 현재페이지 1 / 3892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16734 ‘친애하는 판사님께’ 이유영 응급실行 포착, 윤시윤 애탄다 김병화 2018.08.16
116733 국가보훈처 광주제대군인지원센터, 『한상인(CBMC) 취업박람회』에서 제대군인 우수성 홍보 김유미 2018.08.16
116732 ‘라디오스타’ 김완선부터 주호민까지 모두가 작정하고 ‘더위 파괴왕’ 변신! 김병화 2018.08.16
116731 '백일의 낭군님' 조선 최고 뇌섹남 김선호-경국지색 세자빈 한소희, 탄탄한 주연 라인업 완성! 김병화 2018.08.16
116730 ‘하나뿐인 내편’ 첫 대본리딩 현장 공개! 훈훈한 분위기 속 완벽 감정 몰입 ‘눈길’ 김병화 2018.08.16
116729 '당신의 하우스헬퍼' 하석진♥보나, 이지훈♥고원희, 썸 → 연인 고백 직전! 김병화 2018.08.16
116728 ‘선을 넘는 녀석들’ 걸스데이 유라, 첫 등장부터 ‘흥 에너자이저’ 등극! 김병화 2018.08.16
116727 '해투3' 한상진, “노사연, 결혼 직전까지 이무송에게 우리 가족 숨겨” 살벌 ‘大食 가족’ 공개! 김병화 2018.08.16
116726 ‘슈퍼TV 2’, ‘희철 생일+웰컴 백 려욱’ 경축! 겹경사 ‘슈주 파티’ 포착! 김병화 2018.08.16
116725 '아는 와이프' 지성X한지민X장승조, 세상 어색한 여름밤 3자 대면 포착! 김병화 2018.08.16
116724 ‘친애하는 판사님께’ 윤시윤, 이유영 집 찾아갔다 ‘설렘 예고’ 김병화 2018.08.16
116723 '마녀의 사랑' 윤소희-현우, 한 여름 밤의 '애틋 허그'! 무슨 일? 김병화 2018.08.16
116722 '거기가 어딘데??' 차태현-조세호-배정남, 큐티뽀짝 ‘아재 트와이스’ 결성! 김병화 2018.08.16
116721 부천시 중3동, ‘쿨타이’전달하며 복지사각지대 발굴 홍보 김병화 2018.08.16
116720 부천시 성곡동만의 특별한 ‘무더위 잠자리 쉼터’ 운영 김병화 2018.08.16
116719 부천시 오정꿈나무들 ‘바다부터 하늘까지~’특별한 체험 다녀와 김병화 2018.08.16
116718 부천시 춘의동 청소년과 함께하는 자율방범순찰 김병화 2018.08.16
116717 의왕시, 부양의무자 기준폐지‘주거급여’사전신청 접수 김병화 2018.08.16
116716 의왕시, 의왕도시공사 사장 재추천 요구 김병화 2018.08.16
116715 의왕 드림스타트, 스포츠 즐기며 무더위 날려요 김병화 2018.08.16
116714 부천시, 주택·도시 분야 도시재생대학 운영 김병화 2018.08.16
116713 부천 상동도서관 ‘호야박사의 신비한 과학실험’공연 김병화 2018.08.16
116712 부천시 퇴근학습길, 주52시간 근무제 시행으로 더욱 인기 김병화 2018.08.16
116711 부천시 드림스타트, 또래캠프 진행 김병화 2018.08.16
116710 동두천시, 『제73주년 광복절 기념식』개최 김병화 2018.08.16
116709 동두천시 방방곡곡 문화공감 ‘납량 호러 창극 <장화, 홍련>’ 개최 김병화 2018.08.16
116708 동두천시, 새마을남녀지도자와 함께 에너지절약 캠페인 벌여 김병화 2018.08.16
116707 동두천시 시립도서관, 2018년 하반기 길 위의 인문학 운영 김병화 2018.08.16
116706 동두천시 생연1동, “홀몸노인 가족만들기”반려식물 전달 김병화 2018.08.16
116705 동두천시 중앙동 와인삼겹살, 폭염 이기는 이웃 사랑 식사 대접 김병화 2018.08.1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3892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한국통일교육학회 기사제보 보도자료
(140-806) 서울시 용산구 갈월동 85-3 남영빌딩 201호
(주)통일신문(TEL:02-701-8347 FAX:02-701-8345)
Copyright ⓒ 2007 unityinfo.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