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19.02.23 [20:04]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정치  경제  군사/외교  사회/NGO  탈북민  인터뷰  통일교육  오피니언  북한풍물기  생활/문화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숨바꼭질’ 이유리-송창의, 사랑한다면 이들처럼~ ‘의리 커플’의 애틋+달달+설렘의 순간들!
글쓴이 : 김병화 날짜 : 2018.11.09 17:08



‘숨바꼭질’ 이유리와 송창의가 물오른 로맨스로 안방극장을 설렘으로 뒤덮고 있다.

한 시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폭풍 전개와 배우들의 미친 열연, 그리고 120분을 ‘순삭’시키는 최강의 몰입도로 동시간대 시청률 1위 왕좌의 자리를 지키며 뜨거운 인기를 이어가고 있는 MBC 주말특별기획 ‘숨바꼭질’(극본 설경은, 연출 신용휘/강희주, 제작 네오엔터테인먼트)이 종영까지 단 2주만을 남기고 있는 가운데 역대급 커플 케미로 시청자들의 취향을 제대로 저격한 이유리와 송창의의 로맨스가 폭발적인 관심을 얻고 있다. 이에 급격히 추워진 날씨를 한 방에 녹이는 ‘의리’커플의 심쿵 모먼트로 가장 뜨거운 순간을 담은 베스트 장면을 공개한다.

#1. 송창의, 이유리에게 기습 키스 선전포고! 역대급 파격 키스 명장면 탄생! (8회)

‘숨바꼭질’은 방송 첫 주부터 시간을 순삭하는 미친 전개로 안방극장 시선을 단번에 사로잡았다. 여기에 차은혁(송창의)이 자신의 결혼식장에서 신부를 남겨둔 채 민채린(이유리)을 끌고 나가 돌발 키스를 퍼붓는 장면은 8회의 엔딩을 장식하며 역대급 키스 명장면으로 등극했다. 이는 두 사람의 첫 키스로, 서로 미묘한 감정을 느끼고 있었지만 각자 처한 현실 때문에 애써 감정을 외면하던 채린과 은혁 사이에 가장 큰 반환점이 되었다. 특히, “적어도 이 순간만큼 거짓은 없어. 이 차은혁한테 민채린이란 여자가 뭔지 알아보려고”라고 은혁이 자신의 마음을 고백하며 채린에게 박력 넘치는 키스를 한 장면은 여심을 설레게 만들기 충분했다. 그뿐만 아니라 채린과 은혁, 그리고 연주(엄현경)와 재상(김영민)의 엇갈린 4각 러브라인의 시작점이 되기도 한 장면으로 시청자들의 호기심은 물론 설렘도 수직 상승시켰던 장면이다.

#2. 이제는 자유! 본격적인 심쿵 로맨스의 시작! 이유리-송창의의 첫 데이트! (24회)

서로의 마음을 점점 키워가던 두 사람은 채린의 이혼과 함께 본격적으로 로맨스에 불이 붙는다. 서로에게 느끼는 감정을 알고 있었지만 제대로 표현 한 번 할 수 없었던 두 사람에게는 시도 때도 없이 시련과 위기가 닥쳤다. 그 순간마다 은혁은 묵묵히 채린의 곁을 지켜주며 흑기사 역할을 톡톡히 했다. 결국, 재상이 숨겨둔 비자금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된 채린과 은력은 이를 빌미로 정략결혼이라는 늪에서 벗어날 수 있었고, 홀가분한 마음에 설렘을 가득 채워 첫 데이트를 하게 된다. 서로에 대한 마음을 애틋하게 표현하며 청계천 거리에서 완성한 달달한 로맨틱 키스신은 시청자들의 연애 세포를 무한 자극했다.

#3. 최악의 위기에 처한 이유리의 영원한 흑기사 송창의! 영화 보디가드 능가하는 설렘 폭격 장면!

‘숨바꼭질’에서 이유리는 그야말로 고난과 역경의 아이콘이다. 메이크퍼시픽을 지키기 위해 선택한 정략결혼은 시댁인 태산그룹이 회사를 삼키려는 빅픽처의 일환이었고, 진짜 재벌 상속녀가 아닌 대용품에 불과했던 그녀는 평생 가족의 사랑을 갈구했다. 급기야 진짜 민수아의 등장과 함께 그 사실을 감추려고 했던 채린은 모든 것이 밝혀지자 파양의 위기에 처하게 된다. 가족들에게 용서를 구하며 애원했지만 끝내 맨발로 집에서 쫓겨나면서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짠하게 만들었던 것. 하지만 이와 같은 고난과 역경 속에서도 은혁의 사랑은 한결같았다. 추운 날씨에 맨발로 집 앞에서 떨고 있는 이유리를 발견한 송창의는 단 숨에 달려와 상처받은 그녀를 지켜주고 위로해줬다. 그 중에서도 쪼그려 앉아있는 이유리를 번쩍 안아 따뜻한 차 안으로 옮겨주는 송창의의 모습은 흡사 흑기사를 연상시키는 동시에 범접할 수 없는 남성미를 발산해 여성 시청자들의 환호성이 쏟아졌다.

이처럼 ‘숨바꼭질’에서 이유리와 송창의는 서로를 향한 굳건한 믿음과 신뢰로 갖은 시련과 위기 속에서도 사랑을 지켜내며 안방극장을 핑크빛으로 물들이고 있다. 이제 종영까지 단 2주만을 남겨둔 상황에서 과연 이 두 사람이 끝까지 사랑을 지켜낼 수 있을지, 모든 위기를 이겨내고 꽃길 엔딩을 맞이할 수 있을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주목되고 있다.

한편, 종영까지 단 2주만을 남기고 한 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반전과 파격 전개로 더욱 흥미진진해지고 있는 MBC 주말특별기획 ‘숨바꼭질’은 대한민국 유수의 화장품 기업의 상속녀와 그녀의 인생을 대신 살아야만 했던 또 다른 여자에게 주어진 운명, 그리고 이를 둘러싼 욕망과 비밀을 그린 드라마로 매주 토요일 밤 9시부터 4회가 연속 방송된다.

<사진제공- 네오엔터테인먼트>


전체 129303 현재페이지 1 / 4311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29303 예산군 신양면, 신나는 정월대보름 맞이 면민 화합윷놀이 대회 김정화 2019.02.22
129302 ‘리갈하이’ 감치실에서 포착된 진구의 3단 변화! 정은채가 진구를 가둔 이유는? 김정화 2019.02.22
129301 ‘열혈사제’ 뜨거운 반응엔 이유 있다, 시청자 사로잡은 매력 분석 김정화 2019.02.22
129300 부산오페라하우부산오페라하우스 건립공사 본격 시동스 건립공사 본격 시동 김정화 2019.02.22
129299 부산시, 100년 후의 보물 미래유산 지키기 시동 김정화 2019.02.22
129298 아산시, 사회적경제 열린마당 개최 김정화 2019.02.22
129297 아산시, 2019 어린이집 원장 직무교육 실시 김정화 2019.02.22
129296 아산시평생학습문화센터, 제6회 초등학력인정 문해교육 프로그램 졸업식 개최 김정화 2019.02.22
129295 아산시보건소, 국가 암 검진 받고 암 의료비지원까지 1+1 김정화 2019.02.22
129294 아산시,‘시민중심 차량행정서비스 제공’에 박차 김정화 2019.02.22
129293 예산군, 지방세심의위원회 위원 위촉 김정화 2019.02.22
129292 영암소방서, 축사화재 예방 및 진압대책 추진 권혁철 2019.02.22
129291 '배틀트립' 한다감, "여기 치앙마이 맞아요?" 인생샷 부르는 '히든 카페' 공개! 김정화 2019.02.22
129290 ‘선을 넘는 녀석들-한반도 편’ 유병재, 누나 문근영 ‘매너 손’에 심쿵! ‘볼빨간 병재’ 포착! 김정화 2019.02.22
129289 EXID 하니, 사랑스러운 눈빛과 자연스러운 포즈로 화보 장인 면모 뽐내 김정화 2019.02.22
129288 ‘전지적 참견 시점’ 박성광, 반려견 광복이+선배 서경석 사랑 독차지한 병아리 매니저에 씁쓸! 아련한 눈빛! 김정화 2019.02.22
129287 영화관람도 안전하게! 김상우 2019.02.22
129286 외국인 근로자 대상 소방안전교육 실시 권혁철 2019.02.22
129285 비상구는 소중한 생명의 문 권혁철 2019.02.22
129284 영암소방서 제8회 일반인 심폐소생술 경연대회 개최 권혁철 2019.02.22
129283 광주시자원봉사센터, ‘2019 청소년 봉사단 발대식’ 개최 김정화 2019.02.22
129282 광주시, 지역건설업체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 개최 김정화 2019.02.22
129281 광주시, 너른고을 광주문화재단 설립 주민공청회 개최 김정화 2019.02.22
129280 신동헌 광주시장,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동참 김정화 2019.02.22
129279 광주 남한산성문화제 경기관광대표축제로 인증 김정화 2019.02.22
129278 ‘좀 예민해도 괜찮아2’ 유혜인, 반전 매력 담긴 비하인드 사진 공개! 김정화 2019.02.22
129277 졸음운전, 경각심을 가져야 할 때 김상우 2019.02.22
129276 보성소방서 (홍교119안전센터) 현장중심 현지적응훈련 실시 김기수 2019.02.22
129275 순천소방서, 일반인 심폐소생술 경연대회 개최 조세현 2019.02.22
129274 심장마비의 원인과 심폐소생술방법 김승주 2019.02.2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4311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한국통일교육학회 기사제보 보도자료
(140-806) 서울시 용산구 갈월동 85-3 남영빌딩 201호
(주)통일신문(TEL:02-701-8347 FAX:02-701-8345)
Copyright ⓒ 2007 unityinfo.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