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19.09.20 [00:02]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정치  경제  군사/외교  사회/NGO  탈북민  인터뷰  통일교육  오피니언  북한풍물기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바람이 분다' 감우성X김하늘의 힘은 역시 달랐다! 사진만 봐도 ‘뭉클’ 비하인드 컷 공개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06.14 10:05



‘바람이 분다’감우성과 김하늘의 열연이 눈물샘을 자극하고 있다.

JTBC월화드라마‘바람이 분다’(연출 정정화·김보경,극본 황주하,제작 드라마하우스·소금빛미디어)측은14일,세밀하게 감정선을 쌓아가며 시청자들의 감성을 두드린 감우성과 김하늘의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이혼 후5년이 지난 도훈(감우성 분)과 수진(김하늘 분)의 달라진 일상과 함께‘바람이 분다’는 전환점을 맞았다.알츠하이머를 숨기고 모든 짐을 혼자 감당하기로 결심한 도훈은 모진 말로 수진을 떠나보냈다.변해버린 남편의 진실을 알지 못한 채 이별을 선택한 수진.도훈과의 위태로운 하룻밤으로 그토록 원하던 아이를 갖게 된 수진은 홀로 아이를 낳아 키우기로 결심했다.서로 사랑하지만 엇갈린 진심은 도훈과 수진의 길을 갈랐다.

5년 후 수진은 딸 아람을 키우며 일상의 행복을 되찾았다.시간 앞에 무력한 도훈은 일상생활이 어려울 정도로 알츠하이머가 진행된 상태였지만,수진과 아람만은 잊지 않았다.두 사람의 행복을 멀리서 지켜만 보며“선을 넘으면 차라리 죽는 게 낫다”고 자신을 다그쳤지만,기억을 놓치는 증세가 찾아올 때면 절절한 그리움은 본능적으로 수진과 아람을 향했다.결국 아람의 유치원 입학식을 찾아간 도훈.수진과 아람을 알아보지 못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던 도훈이 초콜릿 공방에서 운명적으로 아람을 만났다. 5년을 아껴온 인사를 건네는 엔딩은 시청자들의 가슴을 먹먹하게 만들었다.

도훈과 수진의 일상에 다시 찾아들기 시작한 바람이 깊은 감성을 불러오고 있다.애써 이별했지만 필연적으로 다시 만난 도훈과 수진,그리고 아람이 이어나갈 인연은 애틋함을 더했다.여기에는 도훈과 수진의 감정선을 설득력 있게 쌓아온 감우성과 김하늘의 열연이 있었다.수진을 떠날 수밖에 없었지만,기억을 잃어가는 순간에도 수진에 대한 사랑만은 선명해지는 도훈의 순애보는 바라보기만 해도 먹먹하다.세밀한 연기로 알츠하이머 환자의 현실을 리얼하게 그려내는 것은 물론 도훈이 감내해야 했던 시간의 무게까지 전달하는 감우성의 연기는 언제 어디서 터질 줄 모르는 시한폭탄처럼 도훈의 일상에 매복해 눈물샘을 자극한다.이유도 모르고 멀어지는 도훈에게 상처받은 수진이 이혼을 선택하고 아람을 홀로 키워가는 모습도 공감을 얻었다.김하늘은 끝까지 도훈과의 관계를 개선해보려던 수진의 고군분투부터아이라는 마지막 끈까지 끊어져버린 수진의절절한 눈물까지 폭넓게 구현하며 호평을 이끌었다.

독보적 감성 시너지 뒤에는 배우들의 열정이 있었다.도훈과 수진의 엇갈리는 감정을 절묘하게 표현해야 하는 만큼 매 씬 치열하게 대화를 나누고 감정선을 고민했다.리허설 중에도 도훈과 수진에 몰입한 두 사람의 눈빛에서 진지함이 고스란히 전해진다.그런 감우성과 김하늘도 아이 앞에서는 미소가 만발한다.그리움 끝에 마주하게 된 도훈과 아람의6회 엔딩은 눈물샘을 자극한 명장면.아람이와 눈높이를 맞추고 다정하게 이야기를 나누는 감우성의 눈빛에서도 신중함이 엿보인다.아람의 손을 맞잡은 김하늘의 얼굴에도 활짝 피어난 미소가 떠날 줄 모른다.이렇게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따뜻하고 애틋한‘바람이 분다’만의 감성 멜로가 만들어지고 있다.

‘바람이 분다’제작진은“도훈과 수진의 이야기가 전환점을 맞았다.감우성과 김하늘의 감정선도 짙어지며 극에 한층 더 빠져드게 될 것”이라며“애써 이별했지만 필연적으로 다시 만난 도훈과 수진,그리고 아람이 이어나갈 인연이 어떻게 전개될지지켜봐 달라”고 밝혔다.

한편, ‘바람이 분다’ 7회는 오는17일(월)밤9시30분JTBC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드라마하우스,소금빛미디어>


전체 142277 현재페이지 11짠ion= / 4743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41977 안산시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 검정고시 기초반 개강 강효민 2019.09.17
141976 '여름아 부탁해' 이영은, 미소와 열정 가득한 촬영 현장 모습 화제! 김정화 2019.09.17
141975 안산인재육성재단, 안산꿈키움장학생 장학금 지원 강효민 2019.09.17
141974 안산드림스타트센터, 오감놀이 자녀발달 부모교육 프로그램 운영 강효민 2019.09.17
141973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정경호X송강 父子의 애틋한 버스킹 무대 마지막까지 훈훈한 케미 김정화 2019.09.17
141972 안산시, 하반기 공중이용시설 전면금연 합동단속 실시 강효민 2019.09.17
141971 안산시, 대기오염 방지시설 개선 73억 지원 강효민 2019.09.17
141970 안산 수암보건지소, 갱년기 여성 건강관리 교실 운영 강효민 2019.09.17
141969 ‘위대한 쇼' 삼남매 친부 강성진 등판! 송승헌 '폭풍전야 위기' 고조! 김정화 2019.09.17
141968 안산시, 신혼부부 전세자금대출 이자지원 추가모집 강효민 2019.09.17
141967 치매, 안심하세요! 함께 극복해요! 대구시 ‘2019 치매극복의 날 기념’행사 개최 조민아 2019.09.17
141966 대구시, 1석3조 친환경 전기시내버스 23대 추가 도입! 조민아 2019.09.17
141965 윤화섭 안산시장, 골목경제 살리기 행보 ‘엄지 척’ 강효민 2019.09.17
141964 원주향교, ‘가을밤 달빛 아래 펼쳐지는 JAZZ SPECIAL’ 개최 조민아 2019.09.17
141963 '청일전자 미쓰리' 차서원, ‘초짜사장’ 이혜리와 세상 어색한 첫 만남 포착 김정화 2019.09.17
141962 원주시, 인플루엔자 무료 예방접종 실시 조민아 2019.09.17
141961 원주시 생활지리정보 서비스 제공 조민아 2019.09.17
141960 은평지역 전통 예인들의 삶과 예술 이야기로 풀어낸다. 김호심 2019.09.16
141959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차은우, ‘서래원’의 진실에 성큼! 김정화 2019.09.17
141958 고양시, ‘민간 개방화장실 남녀분리 지원 사업’ 신청자 추가 모집 이수연 2019.09.17
141957 남양주풍양보건소, 유아들을 대상으로 ‘치카치카 배워봐요’ 구연동화교실 운영 김정화 2019.09.16
141956 남양주보건소 치매안심센터, 희망톡톡!「경증치매환자 쉼터」건강이음 요리교실 김정화 2019.09.16
141955 남양주시, 스마트신호시스템 도입 추진 김정화 2019.09.16
141954 한화에너지 여수공장 합동소방훈련 실시 최규호 2019.09.16
141953 충남도, “경영혁신 통해 합리적 경영체계 확립해야” 김정화 2019.09.16
141952 '동백꽃 필 무렵' 고두심, 김선영, 김미화, 이선희 옹산 게장 골목엔 사람 냄새, 연기 잘하는 냄새가 난다~! 김정화 2019.09.16
141951 용산장복, 삼성카드와 함께하는 명절맞이 음식나눔 실시 이의룡 2019.09.16
141950 부산시, 적극행정으로 국비 공모에 최다 선정! 김정화 2019.09.16
141949 아름다운 가을축제, 제17회 의왕백운예술제 21일부터 이틀간 진행 김정화 2019.09.16
141948 대구소방, 추석 연휴 일 평균 2,377건 신고접수 김정화 2019.09.16
 1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다음  4743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한국통일교육학회 기사제보 보도자료
(140-806) 서울시 용산구 갈월동 85-3 남영빌딩 201호
(주)통일신문(TEL:02-701-8347 FAX:02-701-8345)
Copyright ⓒ 2007 unityinfo.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