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19.12.11 [13:01]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정치  경제  군사/외교  사회/NGO  탈북민  인터뷰  통일교육  오피니언  북한풍물기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송강X윤경호X오의식 개성 충만한 케미요정 ‘신스틸러’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07.18 10:08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송강, 윤경호, 오의식이 시선을 사로잡는 ‘케미요정’으로 꿀잼을 예고한다.

 

오는 7월 31일 첫 방송되는 tvN 새 수목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연출 민진기, 극본 노혜영 고내리, 제작 더문씨앤엠/ 이하 ‘악마가(歌)’) 측은 18일, 사진만 봐도 범상치 않은 ‘신스틸러’ 3인방 루카(송강 분), 강과장(윤경호 분), 강하(오의식 분)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하립(정경호 분), 모태강(박성웅 분)과 붙기만 해도 美친 케미를 자랑하며 극에 활력을 불어넣을 전망이다.

 

‘악마가’는 악마에게 영혼을 판 스타 작곡가 하립(정경호 분)이 계약 만료를 앞두고 인생을 건 일생일대 게임을 펼치는 영혼 담보 코믹 판타지다. 자신이 누렸던 성공이 한 소녀의 재능과 인생을 빼앗아 얻은 것임을 알게 된 하립이 소녀와 자신, 그리고 주변의 삶을 회복시키며 삶의 정수를 깨닫는 이야기를 그린다. 괴테의 고전 명작 ‘파우스트’를 모티브로 한 판타지적 설정 위에 현실적인 이야기를 녹여내며 차원이 다른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한다. 전작의 색을 완벽하게 지우고 ‘영혼의 갑을관계’로 돌아온 정경호, 박성웅의 연기 변신은 드라마 팬들의 설렘을 자극하고 있다. 여기에 두 사람과 완벽한 호흡으로 극적 재미를 배가시켜줄 송강, 윤경호, 오의식의 하드캐리도 기대를 증폭한다.

 

이제껏 본 적 없는 색깔로 안방극장에 특별한 웃음과 재미를 선사할 ‘악마가’. 공개된 사진 속 남다른 존재감을 발산하는 루카, 강과장, 강하의 모습이 시선을 강탈한다. 먼저 몬테네그로에서 온 꽃미남 ‘루카’로 활약할 송강은 주변을 밝히는 청량함으로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한다. 하립의 신예 어시스턴트인 그는 못 다루는 악기가 없는 ‘음악 천재’로 꿈을 좇아 한국으로 가출을 감행한 4차원 소년. 악마도 홀려버릴 훈훈한 비주얼의 루카가 예민한 스타 작곡가 하립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어진 사진 속 세상 진지하지만 어딘지 모르게 코믹한 ‘강과장’ 역의 윤경호도 눈길을 끈다. 모태강의 비서이자 매니저인 강과장은 전직 국정원 직원. 모태강의 카리스마에 시종일관 각이 서 있는 그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넌 나의 모태신앙’이란 플랜카드를 들고 행복한 표정을 짓는 ‘강하’ 역시 범상치 않은 캐릭터를 예고한다. 강하는 능청 연기의 달인 오의식이 맡아 웃음을 더한다. 어느 날 갑자기 나타나 하립의 동거인이 된 그는 한류스타 모태강의 ‘열혈 덕후’. 하립과 모태강의 곁에서 깨알 재미를 불어넣을 그의 활약도 기대를 모은다.

 

송강과 윤경호, 오의식은 ‘악마가’에서 정경호, 박성웅과 색다른 케미를 이루며 신스틸러 역할을 톡톡히 할 전망이다. 음악뿐 아니라 얼굴마저 천재적인 루카 역의 송강은 캐릭터와 200% 일치하는 싱크로율로 기대심리를 자극한다. 특히 적재적소 등장하는 루카의 세르비아어는 ‘악마가’의 숨은 재미로 꼽힌다. 악마 ‘류’의 실체를 알고 있는 강과장 역의 윤경호 역시 박성웅과 ‘척하면 척’인 특급 호흡으로 ‘넘버 원’ 케미요정 등극을 예고한다. 한편 하립이 길에서 데려온 강하는 과거의 기억을 잃은 인물로, 그의 숨겨진 사연도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할 전망. 특유의 코믹 연기를 선보일 오의식은 정경호의 특별한 동거인 강하를 맛깔스럽게 그려낼 것으로 기대를 높인다.

 

‘악마가’ 제작진은 “캐릭터 하나하나가 독특하고 개성이 넘친다. 각 인물의 성격과 사연, 그들의 관계를 잘 살펴보는 것도 ‘악마가’를 즐길 수 있는 또 하나의 관전 포인트”라며 “송강, 윤경호, 오의식은 자신만의 색깔로 이색적인 캐릭터를 생생하게 그려내고 있다. 그들의 눈 뗄 수 없는 활약을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tvN 새 수목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는 SF 미스터리 추적극 ‘써클:이어진 두 세계’를 통해 실험적인 연출로 호평을 이끌어낸 민진기 감독과 드라마 ‘돌아와요 아저씨’, 영화 ‘싱글즈’, ‘미녀는 괴로워’, ‘남자사용설명서’ 등 휴머니즘이 녹여진 코미디에 일가견 있는 노혜영 작가의 의기투합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작품이다.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후속으로 오는 7월 31일(수) 밤 9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tvN>

전체 148437 현재페이지 7§ion= / 4948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48257 예산군, 5개 기업과 532억원 규모 투자 협약 체결 조민아 2019.12.10
148256 안산시, 행안부 인증 ‘국민행복민원실’우수기관 선정 이수연 2019.12.10
148255 공간을 담는 도자의 가치 선보인 ‘2019 경기도자페어’ 성료 김정화 2019.12.10
148254 예산군, 2019년 모든 군민 위한 복지서비스에 ‘총력’ 기울이다 조민아 2019.12.10
148253 원주시, 오는 16일부터 동절기 시설공사 중지 강효민 2019.12.10
148252 경기도 농업기술원, 게발선인장 국산품종 선보여 김정화 2019.12.10
148251 아펜젤러감리교회, 학성동 저소득가구 연탄 나눔 봉사 강효민 2019.12.10
148250 성남․파주․이천, ‘2019년 깨끗한 경기만들기’ 최우수 지자체 김정화 2019.12.10
148249 강원도 자동차 검사정비 사업조합 원주권역협의회 난방비 기부 강효민 2019.12.10
148248 나누므로 봉사단,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 펼쳐 강효민 2019.12.10
148247 ‘2019 경기도 인간문화재 대축제’ 성황리 마무리 김정화 2019.12.10
148246 2019년 명륜2동 자생단체 합동 송년회 개최 강효민 2019.12.10
148245 경기도, ‘장애유형별 장애인 평생교육 프로그램’ 2020년 시·군 확대 추진 김정화 2019.12.10
148244 원주시, 2019년 식생활교육 우수사례 공모전 ‘우수상’ 수상 강효민 2019.12.10
148243 경기도 도우미견나눔센터 “유기견 임시보호로 생명사랑 실천하세요!” 김정화 2019.12.10
148242 경기도, 유기동물 위한 유튜브 생방송 개최‥사료 10.04톤 기부 김정화 2019.12.10
148241 충남도, 김현비 학생 등 ‘우리 수산물 공모전’ 입상 김정화 2019.12.10
148240 안산시여성자치대학 총동문회, 후원금 200만원 안산시 기탁 이수연 2019.12.10
148239 안산시 청렴도, 전국 기초지자체 평균보다 높아 이수연 2019.12.10
148238 박영선 장관, 전국 청년상인 네트워크 통합워크숍 참석 격려 김정화 2019.12.09
148237 문재인 대통령, ‘보노’ 록밴드 U2 리더·인도주의 활동가 접견 김정화 2019.12.09
148236 김정숙 여사, U2 리더 ‘보노’ 환담 및 공연 관람 김정화 2019.12.09
148235 고용보험 가입자 47만여명 ↑…견조한 증가세 지속 김정화 2019.12.09
148234 12월 10일, 올 겨울 첫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4개 시도(수도권·충북도) 발령 김정화 2019.12.09
148233 충남도, 천안시 등 9개 시군에 27개 기업·3545억 유치 김정화 2019.12.09
148232 성남시, 공공하수도 운영·관리 실태평가 최우수기관 선정 김정화 2019.12.09
148231 이화순 부지사·시군 부단체장, 하천·계곡 불법근절 등 북부현안 해결 지혜 모아 김정화 2019.12.09
148230 양승조 충남도지사, 9일 ‘충남노후석탄화력 범도민대책위 승리보고대회’ 참석 김정화 2019.12.09
148229 평택시 신평동, 저소득 가구를 위한 ‘건강한 보금자리 만들기 ’해충·구제 소독 실시 ! 김정화 2019.12.09
148228 평택시 신평동 주민자치위원회, 낙엽대청소 실시 김정화 2019.12.09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다음  4948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한국통일교육학회 기사제보 보도자료
(140-806) 서울시 용산구 갈월동 85-3 남영빌딩 201호
(주)통일신문(TEL:02-701-8347 FAX:02-701-8345)
Copyright ⓒ 2007 unityinfo.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