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19.08.18 [12:01]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정치  경제  군사/외교  사회/NGO  탈북민  인터뷰  통일교육  오피니언  북한풍물기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대구시 외국인환자 비수도권 최초 11만명 돌파
글쓴이 : 박은아 날짜 : 2019.07.22 14:25

▲ 2019년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 시상식(의료도시부문 대상수상)



외국인 환자유치가 허용된 2009년 대구를 방문한 외국인 환자는 2,800여명이었으나 민선 6기 이후 의료관광을 미래먹거리 산업으로 인식하여 적극 추진한결과, ’16년에는 비수도권 최초로 2만명을돌파하였으며, ’18년도까지10년 동안 비수도권 최초로 누적 환자수가 11만명을 돌파하였다.

정치경제의 중심인 수도권과 상당한 거리에 있는 내륙도시라는 한계를가진 대구시가 외국인 의료관광객 유치에 괄목할만한 성과를 거둔데는풍부한 의료서비스 인프라를 적극 활용했기 때문이다.

현재 대구는 5개 대학병원과 3,700여개의 병의원, 2만1천여명의보건인력과 국제의료인증기관인 세계의료평가기관(JCI) 인증을 받은5개 의료기관 등 풍부한 의료 인프라를 가지고 있을 뿐만 아니라 아시아 두 번째의 팔이식 수술 성공 사례를 비롯하여 모발이식, 성형,피부, 한방, 치과,건강검진 등에서 타 지역에 비해 기술과 가격에서비교우위에 있다.

이러한 물적인적 기반위에서 대구시는 글로벌 수준의 선진의료서비스 제공을 통해 대한민국의료특별시가 되겠다는 ‘메디시티 대구’선언을 꿈이 아닌 현실로 만들기 위해 각고의 노력을 경주하였다.

전국 최초로 의료관광 선도의료기관(현재 50개)을 운영하던 것을 민선 7기에들어서는 유치업체(현재8개)까지 선도 기관 지정을 확대하고, 전국 최초 외국인환자안심보험 운영,전국 최초의료관광 창업지원센터개소 등‘전국 최초’의 수식어가 붙는 각종 사업은 물론,(사)대구의료관광진흥원을 통하여 병원안내통역숙박교통 등 원스톱서비스를 제공하고, 중국·러시아·동남아시아 등 9개국에 22개소의해외홍보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해외 각국에 의료관광 홍보설명회개최 및 온라인 홍보 등을 실시하고 있다.

▲ 외국인 의료관광객 진료모습



그 결과, 2009년 2,800여명이던 해외환자 유치실적이 2015년에는 13,000여명으로 매년 20% 이상씩 성장하여 왔으며, 2016년에는 비수도권 최초로 2만명(21,100명)을 돌파하였고, 2017년에는 중국의 사드보복 조치의 고비를 잘 넘겼으며 드디어 ’18년도까지10년동안 비수도권최초로 누적 환자수가 11만명을 돌파하였다.

또한 의료관광클러스터 구축사업에 ’17~’19년 3년 연속 전국 1위에 선정되었으며, 해외환자유치 선도의료기술에 8년 연속 선정되었고, ’15년부터 연속5회 연속으로 ‘메디시티 대구’가 대한민국 대표브랜드를 수상하였다.

올해는 대구시가 ‘메디시티 대구’의 새로운 10년을 시작하는 뜻 깊은해로써, 대구가 ‘글로벌 의료관광 중심도시’로 비상(飛上)하는 원년으로삼아 2020년에는 의료관광객 3만명의 시대를 열고자 한다.

이를 위해 대구시는 유치 국가별 맞춤형 홍보와 다변화를추진 중이다.신흥유치국가로 부상하고 있는 러시아독립국가연합(CIS국가)몽골을상대로는 중증 및 고액 환자 유치에 타겟을 맞추고 동남아일본을향해서는한류문화와 연계한 성형, 피부 등 맞춤형 의료관광 마케팅을 추진하며,사드 보복을 완화하고 있는 중국에 대해서는 칭다오, 항저우, 닝보등 지역중소도시와 직항노선 도시를 거점으로 마케팅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22개의 해외홍보센터를 25개소로, 의료관광 재방문을 유도하기위해 의료관광할인카드(MTC, Medical Tourism Card)를 제작하며,국내거주 해외 유학생과 다문화가정에서 30여명을 선발하여 인터넷을활용한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홍보단(메디터)을 운영하고,한국관광공사 및 대구컨벤션뷰로 등과공동마케팅을 강화할 계획이다.

최운백 대구시 혁신성장국장은 “외국인 환자유치의 의료관광산업은 우리시 미래먹거리 산업중 하나로써 우리시에서는 민선 6기 이후 전략적으로 꾸준히 투자해오고 있다” 면서

“올해는 미중 무역전쟁과 각국 보호무역주의의 강화,각 도시 간 경쟁심화등으로 의료관광 유치 환경이 어려울 것으로보이지만,대구의의료와 경북의 관광을 융합한 의료관광 클러스터를 구축함으로써지금의 위기를 내일의 기회로 만들겠다”며대구의료관광에대한 포부를 밝혔다.


전체 139770 현재페이지 4吏쟧on=짠ion= / 4659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39680 ‘전지적 참견 시점’ 전현무-양세형-유병재-김동현, 무더위 한 방에 날릴 오싹 공포 체험! 김정화 2019.08.16
139679 ‘놀면 뭐하니?-유플래쉬’ 유희열-이적, 48세 음악 신동 유재석 위해 뭉쳤다! 김정화 2019.08.16
139678 원주시립중앙도서관, 1박 2일 캠프 『도서관이 빛나는 밤』 조민아 2019.08.16
139677 원주나이스볼링센터 한상배 대표, 배드민턴 유망주 진광고 신동현 선수 체육용품 전달 조민아 2019.08.16
139676 윤동주 콘서트 ‘별 헤는 밤’ 광복절에 만난 민족의 저항시인 ‘뭉클’ 김정화 2019.08.16
139675 원주시, 반곡관설동 주민자치위원회·설동회, 추석맞이 이웃돕기 상품권 후원 조민아 2019.08.16
139674 원주시 역사박물관, 8월 『문화가 있는 날』 행사 조민아 2019.08.16
139673 '배틀트립' 유민상-서태훈-이세진, "2019 여름 여행 끝판왕" 핵인싸 行 열차 탑승! 김정화 2019.08.16
139672 원주시,「도서관에서 인문학을 산책하다」 하반기 화요시민철학강좌 조민아 2019.08.16
139671 '저스티스' 나나, 믿기 힘든 제보에 충격! 아버지 이호재도 남원식당에 연루됐을까. 김정화 2019.08.16
139670 원주시, 제20회 치악산 복숭아 축제 조민아 2019.08.16
139669 아산시, 사회적경제 활성화 ‘2020년 시민정책마켓 간담회’ 강효민 2019.08.16
139668 아산시 탕정온샘도서관, 여름방학 웹툰 특화프로그램 인기 강효민 2019.08.16
139667 ‘세빌리아 이발사’ 이민정 매직에 남마애 무장해제, 오십견 체조&비법 전수! 김정화 2019.08.16
139666 아산시, 가을 신학기 학교급식 식중독 예방 위생점검 강효민 2019.08.16
139665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사직 결심' 이지훈 마음 돌렸다! 선후배 사이 한 발짝! 김정화 2019.08.16
139664 안산시 평생학습관, 하반기 인문학 강좌 ‘풍성’ 이수연 2019.08.16
139663 안산 상록수보건소, 찾아가는 즐거운 양치교실 운영 이수연 2019.08.16
139662 안산시, 추석 대비 상거래용 계량기 특별점검 이수연 2019.08.16
139661 안산시,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보조금 53억 지원 이수연 2019.08.16
139660 안산시, 아동수당 만 7세 미만까지 확대 이수연 2019.08.16
139659 안산시, 제14회 전국해양스포츠제전 오늘 개회식 이수연 2019.08.16
139658 안산시, 경기도생활체전 개폐회식 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이수연 2019.08.16
139657 동두천시 범시민대책위원회, 일본 아베정권 규탄 결의대회 개최 박은아 2019.08.15
139656 동두천시, 제74주년 광복절 기념식 개최 박은아 2019.08.15
139655 ‘라디오스타’ 박중훈-허재-김규리-노브레인 이성우, ‘신조어 퀴즈 대결’ 선공개! 김정화 2019.08.14
139654 의정부시 치매안심센터에서 치매치료관리비 지원 받으세요! 김정화 2019.08.14
139653 의정부시보건소 비만예방사업 start! ‘굿바이 뱃살, 헬로우 건강’ 참여자 모집 김정화 2019.08.14
139652 의정부시 드림스타트 ‘드림 찾아가는 영화관’ 체험활동 김정화 2019.08.14
139651 의정부시민의 안전 함께해요, 2019년 지역치안협의회 개최 김정화 2019.08.14
 1  2  3  4  5  6  7  8  9  10 다음  4659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한국통일교육학회 기사제보 보도자료
(140-806) 서울시 용산구 갈월동 85-3 남영빌딩 201호
(주)통일신문(TEL:02-701-8347 FAX:02-701-8345)
Copyright ⓒ 2007 unityinfo.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