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편집 2020.07.10 [06:05]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정치  경제  군사/외교  사회/NGO  탈북민  인터뷰  통일교육  오피니언  북한풍물기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야식남녀' 정일우 하차 선언 & 메인 연출 뺏긴 강지영, 짠 내 나는 청춘의 앞날은?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20.06.02 10:54

 

‘야식남녀’ 정일우가 프로그램 하차를 선언했다. 게다가 정규 편성에서 강지영이 메인 연출 자리를 빼앗겼다. 무엇 하나 쉽지 않은 야식팀은 이 위기를 어떻게 극복할까. 

 

지난 1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야식남녀’(연출 송지원, 극본 박승혜, 제작 헬로콘텐츠, SMC, 12부작) 3회에서 박진성(정일우)은 파일럿 프로그램에 참여한 사연자에게 감동적인 조언으로 녹화를 성공적으로 끝냈다. 곱창리소토를 먹으며 과거 사랑의 상처를 마주한 사연자가 “사랑이 대체 뭘까요?”라고 묻자, “사랑하는 사람에게 간이나 신장이 필요하다고 하면 기꺼이 내줄 수 있는 것. 내 목숨도 바칠 수 있는 것”이라는 아름다운 답변으로 마무리한 것. 

 

그런데 돌연 뒤풀이 회식에서 폭탄 선언을 하고 말았다. “오늘 전 제가 있어야 할 곳이 촬영장은 아니란 걸 깨달았어요”라며 더 이상 프로그램에 출연하지 않겠다는 뜻을 밝힌 것. 계속해서 모두를 속일 수 없다는 생각에서 나온 결과였다. 그러나 김아진(강지영) PD는 정규 편성이 확정된 후 얘기하자며 그의 결정을 유보시켰다.

 

그럼에도 파일럿 녹화 이후 진성과 아진의 사이는 한층 가까워졌다. 아진은 “우리 친구부터 됩시다”라고 먼저 손을 내밀었다. 생각해보면 “동갑에, 단골손님에, 이웃사촌까지” 두 사람은 꽤 많은 공통 분모를 가지고 있었다. 진성도 이를 흔쾌히 받아들였고, 편하게 말을 놓고 함께 축하파티도 할 만큼 친해졌다. 그리고 자신도 모르는 사이, 진성의 마음엔 아진에 대한 미묘한 감정이 싹트고 있었다.

 

성공적인 녹화 후, 더 중요한 과정이 남아있었다. 바로 이야기를 어떻게 엮어낼 것인지 결정하는 편집이었다. 보통의 경우 조연출이 이를 담당하지만, 아진은 ‘진정성’에 포인트를 두고 직접 편집에 공을 들였다. 긴장한 진성이 낸 NG 장면까지 포함해, 대본에 의해 짜여진 상황이 아니라 진짜 ‘박진성표’ 위로가 사연자의 마음을 보듬었다는 걸 보여주고 싶었다. “진정성 있는 게이 셰프”가 바로 아진이 생각한 진성의 캐릭터였다. “많은 상처를 받은 사람이 반대로 편견없이 누군가를 따뜻한 시선으로 위로할 수 있다면, 그리고 그걸 보는 시청자들의 시선이 변할 수 있다면 어떨까”라는 기획의도와 딱 맞아떨어진 대목이었다. 

 

그렇게 피, 땀, 눈물이 오롯이 담긴 파일럿 프로그램은 예상을 뛰어넘는 화제를 불러일으키면서, 정규 편성까지 받게 됐다. 그런데 아진이 흥분된 마음으로 정규 편성 확정서를 펼친 순간, 자신이 아닌 선배 PD 남규장(양대혁)이 메인 연출자 자리에 올라가 있었다. 이에 대해 본부장 차주희(김수진)는 “너 경험 없어서 못해”라면서, 계약직에겐 편성을 내주지 않는다는 이유를 내세웠다. 아진은 계약직이라고 후배 취급도 안 해줬던, 도움은커녕 면박과 핀잔만 주던 선배가 정규직이라는 이유만으로 “제가 품고 낳은 제 자식같은 프로그램”의 메인 연출자가 된 상황에 억울함을 토로했다. 그러나 본부장은 “남규장 PD와 공동 연출을 하든 프로그램 자체를 없애든 알아서 결정해”라는 잔인한 선택을 통보했다. 

 

서러운 마음에 아진이 찾은 곳은 바로 진성의 ‘비스트로(Bistro)’였다. ‘야식남녀’ 출연료로 비스트로를 되찾은 진성은 여느 때처럼 반갑게 아진을 맞이했지만, 평소와 다른 분위기에 심각함을 감지했다. 그리고 그의 얼굴을 보자 모든 설움이 폭발한 아진은 “사람들을 웃게 해주려고 예능 피디가 되고 싶었던 건데, 뭐가 이렇게 어려운 거야”라며 눈물을 쏟아냈고, 진성은 그녀를 말없이 안아줬다. 냉혹한 현실의 벽 앞에서 또 한번 좌절할 수밖에 없었던 아진을 보며 시청자들의 가슴 또한 짠해진 엔딩이었다. 

 

산 넘어 산, 무엇 하나 쉽지 않은 ‘야식남녀’의 앞날은 과연 어떤 방향으로 흘러가게 될지 궁금해지는 ‘야식남녀’ 제4회 오늘(2일) 화요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 = ‘야식남녀’ 방송 화면 캡처

 

전체 170870 현재페이지 9 / 5696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70630 고양시 마두2동, “코로나 극복을 위한 사랑을 나눠요” 김정화 2020.07.08
170629 고양시 행주동 새마을부녀회, 무병장수 기원 ‘효(孝)꾸러미’ 전달 행사 김정화 2020.07.08
170628 고양시 삼송동, 거동불편 취약계층에 이불빨래 봉사 김정화 2020.07.08
170627 고양시 주교동, 그랙션과 ‘VR 체육 콘텐츠 개발과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식’ 개최 김정화 2020.07.08
170626 고양시 덕양구, 여름방학 대비 아동급식 협력업체 84개소 지도‧점검 김정화 2020.07.08
170625 고양시 일산동구보건소, 금연아파트 내 금연...‘당연한 권리이자 의무’ 김정화 2020.07.08
170624 고양시 중산 다함께돌봄센터, 촘촘한 아이 돌봄으로 사각지대 해소 김정화 2020.07.08
170623 고양시, 미리미리 ‧ 얼른얼른 ‧ 띄엄띄엄~ 휴가철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안전수칙 잊지 마세요 김정화 2020.07.08
170622 '보이스트롯' 업텐션 선율, 심사위원 경악하게 한 마성의 목소리 김정화 2020.07.08
170621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 박재만 위원장, ‘상임위원장 의정활동 공로패’ 수상 김정화 2020.07.08
170620 ‘편스토랑’ 제작진 “장민호 10일 첫 등장, 기대해도 좋다” 스포 김정화 2020.07.08
170619 천안동남소방서, 다중이용시설 현장 방문 지도 김정화 2020.07.08
170618 ‘라스’ 고은아, 짝사랑부터 소개팅 썰까지 거침없다! 팔로잉 제로 ‘짠내 짝사랑기’ 김정화 2020.07.08
170617 ‘출사표’ 술 취한 나나, 박성훈과 설레는 스킨십 ‘두근두근’ 김정화 2020.07.08
170616 안산시, 식중독 사고 유치원 폐쇄조치 추가 연장 김정화 2020.07.08
170615 2학기 학자금대출금리 2.0%→1.85%로 인하…9일부터 신청 접수 김정화 2020.07.08
170614 남양주시 북부희망케어센터, 건강한 여름나기 물품 500가구에 지원 김정화 2020.07.08
170613 예산군 자율방재단, 제2차 간담회 개최 김정화 2020.07.08
170612 감염병 대응부터 보이스피싱 차단까지…빅데이터로 해결한다 김정화 2020.07.08
170611 부천시, 경기도 교통분야 평가 “최우수 기관”선정 김정화 2020.07.08
170610 정부-현대차 협력해 만든 수소화물차 10대 스위스로 첫 수출 김정화 2020.07.08
170609 교통약자 위한 도시철도 이용 정보 카카오맵에서 한눈에 본다 김정화 2020.07.08
170608 ‘K-스타트업 그랜드챌린지’에 2648개팀 응모…역대 최다 김정화 2020.07.08
170607 코로나 대응 위해 지방재정 역할 강화…확장·적극 재정운용 김정화 2020.07.08
170606 남양주시 다산1동 주민자치위원회, 왕숙천변 환경정화활동 전개 김정화 2020.07.08
170605 의왕시「생활개선회」, 복지시설에 감자 기증 김정화 2020.07.08
170604 안성시 자전거 도로 정비로 시민 편의 증진 김정화 2020.07.08
170603 안성시 농업기술센터, 과수화상병 3차 중앙합동예찰 실시 김정화 2020.07.08
170602 안성시, 2020년 2분기 정기 노사협의회 개최 김정화 2020.07.08
170601 안성시, (구)안성시민회관 건축물 철거 기념 및 문화행사 개최 김정화 2020.07.0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5696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회원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한국통일교육학회 기사제보 보도자료
(140-806) 서울시 용산구 갈월동 85-3 남영빌딩 201호
(주)통일신문(TEL:02-701-8347 FAX:02-701-8345)
Copyright ⓒ 2007 unityinfo.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