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지프스' 조승우X박신혜X고윤, 심장 쫄깃 폭풍전야 엔딩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21.03.04 10:37

 

JTBC ‘시지프스’ 박신혜가 고윤이 뽑아 든 복수의 칼날에 간담이 서늘해지는 엔딩을 장식했다. 

 

지난 3일 방송된 JTBC 10주년 특별기획 ‘시지프스: the myth’(극본 이제인 전찬호, 연출 진혁, 제작 드라마하우스 스튜디오, JTBC스튜디오, 이하 ‘시지프스’) 5회에서는 상충관계에서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연대관계로 나아가는 한태술(조승우)과 강서해(박신혜)의 변화가 그려졌다. 서로 꽃피운 믿음 덕에 모처럼 평온한 밤이 지나갔다. 그 시각, 단속국 요원이 된 정현기(고윤)는 제 손으로 ‘원수’ 서해를 처단하기 위한 만반의 준비를 갖추고 있었다. 태술과 서해 앞에 살며시 다가오는 검은 폭풍에 걷잡을 수 없는 긴장감이 폭발했다. 

 

단속국을 피해 한강으로 뛰어내린 태술과 서해는 가까스로 거친 물살에서 빠져나왔다. 이로써 한시름을 놓은 둘 사이에 남은 것은 관계 재정립이었다. 서해에 따르면, 태술이 시간 여행을 할 수 있는 ‘업로더’를 만들었고, 이로 인해 아시아마트, 단속국, 시그마 등의 타깃이 됐다. 중요한 포인트는 이들로부터 태술을 지켜내기만 한다면, 미래에 핵전쟁이 발발하게 될 일도 없다는 것. 서해가 태술 옆에 반드시 있어야 할 이유였다.

 

그런데 태술은 어찌 된 일인지 “이제 내 일은 내가 알아서 할게”라고 선언했다. 표면 상으론 서해가 위험을 감수하면서까지 자신을 지켜줄 이유가 없다고 했지만, 자신을 지키기 위해 그 어떤 것도 불사할 서해의 일념이 형 한태산(허준석)을 찾는 데 방해가 될까 걱정하고 있었던 것. 이미 부산 컨퍼런스에서 한 번 겪은 일이 앞으로 또 일어나지 않으리란 보장은 없었다. 형을 다시 찾았다 해도, 위험한 상황이라면 그때도 말릴 거란 서해의 태도에 태술은 마음을 굳혔다.

 

그렇게 태술을 지키기 위해 멀고도 위험한 길을 거슬러 온 서해는 다시 혼자가 된 채 갈 길을 잃었다. 태술 또한 마찬가지였다. 혼자가 되니 형의 환각이 다시 보이기 시작했고, 심지어는 과호흡까지 왔다. 이대로 가다가는 정말 “너 혼자선 하루도 못 버텨”라던 서해의 말대로 될 것만 같았다. 그래서 화합을 선택했다. 형을 찾고자 하는 마음이 얼마나 간절한지 드러내며, “아무리 위험해도 저번처럼 형이 앞에 있는데, 나 막 끌고 나간다거나 그러지 마. 그럴 수만 있으면 네가 나 좀 안 죽게 지켜줘라. 세상도 구하고”라는 절충안을 제안한 것. 서해 또한 화해의 손을 내밀며 이를 받아들였고, 짧고도 길었던 ‘각자선언’은 이로써 끝을 맺었다.

 

다시 둘이 된 태술과 서해는 그 후부터 정서적 연대를 쌓아나갔다. 단속국의 눈을 피해 숨어든 찜질방에서 ‘물 맛’과 ‘뚝배기 불고기’로 나름의 추억을 만들었고, 금고 열쇠를 찾으러 갔다가 에디 김(태인호)의 경비 강화로 인해 발이 묶이게 된 펜트하우스에서는 속 깊은 이야기를 털어놓으며 서로에 대해 차츰차츰 알아가기 시작했다. 형이 사라진 이후 이 세상에 혼자 남겨지는 게 어떤 감정인지 아는 태술은 핵전쟁을 겪으며 홀로 남겨진 서해에게 깊은 연민을 느끼며 공감대를 형성해나갔다. 그렇게 두 사람은 밝게 빛나는 도시의 불빛 아래 도란도란 이야기꽃을 피웠다. 참 오랜만에 찾아온 평화였다.

 

하지만 그 사이로는 검은 먹구름이 다가오고 있었다. 시작은 단속국이 정현기를 요원으로 영입하면서부터다. 밀입국자와 접촉한 대상이 하필이면 경찰이었기 때문에 적절한 명분이 필요했던 단속국 과장 황현승(최정우)은 서해를 이용했다. 그녀가 현기의 집에 숨어들어 총과 자동차를 훔쳐 달아났고, 반항할 힘도 없는 어머니를 죽였다며, 서해를 지병으로 사망한 현기 엄마(성병숙)의 살인자로 둔갑시킨 것. 

 

진실에 대해 아무것도 모르는 현기는 황현승의 꾐에 넘어가 단속국 요원으로 거듭났다. 서해를 향한 복수심이 최고치에 달한 현기에게 내려진 첫 미션은 “밀입국자 강서해 사살”. 태술과 서해의 평온한 밤 위로 교차된 현기의 매서운 눈빛은 폭풍전야의 그것과도 같았다. ‘시지프스’ 6회는 오늘(5일) 목요일 밤 9시 JTBC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 =  ‘시지프스’ 방송 화면 캡처 

전체 215485 현재페이지 5짠ion= / 7183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215365 [전남도] 전남행복지역화폐, 소상공인․도민 모두가 행복 김정화 2021.04.13
215364 [전남도] 일하면서 ‘남도에서 한 달 여행하기’ 즐기세요 김정화 2021.04.13
215363 [전남도] 국제농업박람회-KOTRA, 농식품 수출 맞손 김정화 2021.04.13
215362 [전남도] 전남도, 일자리 창출 우수기업에 인센티브 김정화 2021.04.13
215361 [전남도] 전남도, 주택 신재생에너지 발전설비 설치비 지원 김정화 2021.04.13
215360 [전남도] 전남도, 섬지역 어르신 보건지소에서 백신 접종 김정화 2021.04.13
215359 [전남도] 전남도, 코로나19 피해 양식어가 지원 김정화 2021.04.13
215358 [전남도] 임업인 바우처 지원사업 신청하세요 김정화 2021.04.13
215357 [전남도] 전남도, 신규 공중보건의사 254명 배치 김정화 2021.04.13
215356 [양주시] 양주시, 청년창업가 발굴·육성을 위한‘청년이 뛴다!’ 창업아카데미 개강 김정화 2021.04.13
215355 [원주시] 원주시 보건소 선별진료소 코로나19 무료 검사 1만 명 돌파! 김정화 2021.04.13
215354 [거창군] 거창군, ‘2021년 지역에너지신산업 활성화 지원 공모사업’ 선정 김정화 2021.04.13
215353 [서산시] 서산시, 서산시약사회와‘생명사랑 자살예방 MOU’체결! 김정화 2021.04.13
215352 [창원시] 창원시, 한국폴리텍대학과 공무원 역량강화에 앞장 김정화 2021.04.13
215351 [창원시] 창원시 상수도사업소, 진전면 대량․․중말 마을급수시설 여과장치 설치 김정화 2021.04.13
215350 [안성시] 2021년 안성시 지역자율방재단 읍면동 대표 간담회 개최 김정화 2021.04.13
215349 [안성시] 안성시,『제57회 도서관주간 행사』운영 김정화 2021.04.13
215348 [안성시] 안성시 내장지구 지적재조사사업 사전 주민설명회 개최 김정화 2021.04.13
215347 [안성시] 생활개선안성시연합회 탄소중립 실천 운동 선포식 개최 김정화 2021.04.13
215346 [안성시] 생활개선안성시연합회, 경기도 공공기관 안성유치 결의대회 가져 김정화 2021.04.13
215345 [안성시] 안성시 도로시설과, 청렴행정 확산 ‘앞장’ 김정화 2021.04.13
215344 [안성시] 서운면, 약사사 성중 주지스님 초청 ‘청렴교육’ 실시 김정화 2021.04.13
215343 [안성시] 일죽면 청미천 에코나들이 추진위원회, 청미천 수국심기에 구슬 땀흘려 김정화 2021.04.13
215342 [오산시] 오산시‘민·관 합동 등굣길 학교폭력예방 캠페인’추진 김정화 2021.04.13
215341 [오산시] 오산시, 제1대 꿈놀이터 지킴이단 첫 교육프로그램 운영 김정화 2021.04.13
215340 [오산시] 오산시, 자매도시 히다카시 실무자와 영상회의 가져 김정화 2021.04.13
215339 [안성시] 김보라 안성시장, 저출산 극복 범국민 포(4)함 릴레이 챌린지 참여 김정화 2021.04.13
215338 [진주시] 진주시 제2기 시민소통위원회 위원 위촉식 가져 김정화 2021.04.13
215337 [광주광역시] 광주시, 인공지능사관학교 발전 방안 모색 김정화 2021.04.13
215336 [광주광역시] 광주시-한국엔젤투자협회, 광주지역 엔젤투자·창업 활성화 나선다 김정화 2021.04.13
 5  6  7  8  9  10  11  12  13  14  15 다음  71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