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걸음에 고향집으로 달려가는 게 소원

통일신문 | 기사입력 2019/05/16 [14:38]

한 걸음에 고향집으로 달려가는 게 소원

통일신문 | 입력 : 2019/05/16 [14:38]

두고 온 고향마을 그 골목에서 함께 뛰어 놀던 동무가 아직도 있을 까. 그때 그 시절 기억이 아득한 미래가 되어 다시 나를 오라한다. 사진=강동완 교수

 

  • 도배방지 이미지

흥겨운 대동강 맥주 선술집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