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19.12.11 [11:02]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정치  경제  군사/외교  사회/NGO  탈북민  인터뷰  통일교육  오피니언  북한풍물기
사회/NGO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유아·초등 학부모 3명 중 2명 학습에 스마트기기 활용
㈜미래엔, ‘스마트기기 활용학습’ 학부모 설문조사
 
통일신문 기사입력  2019/07/18 [14:36]

교육출판전문기업 미래엔(대표 김영진)이 여름방학을 앞두고 자사 페이스북 채널을 통해 유치원생 및 초등학생 학부모 432명을 대상으로 스마트기기 활용 학습에 대한 의견을 묻는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조사 결과 학부모의 80.6%는 자녀가 스마트기기를 활용해 학습하고 있다고 응답했으며, 학습기기로는 태블릿 PC(50.2%)와 스마트폰(24.3%)을 사용한다는 응답이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스마트기기를 활용한 학습 형태는 인터넷 강의 동영상 시청(50.2%)이 가장 많았으며, 하루 1시간~2시간(41.4%) 정도를 사용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과목별로는 영어(63.2%)와 수학(37.5%), 국어(28.5%) 순으로 많이 학습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스마트기기 활용 학습을 위한 월 평균 지출액은 3만원이상~5만원 미만(23.8%)이 가장 많았으며, 그 다음으로는 3만원 미만(19.9%), 무료 콘텐츠만 이용(16.9%) 순이었다.

스마트기기를 활용해 자녀의 학습을 하는 것에 대한 찬반 의견을 묻는 질문에서는 62.7%가 바람직하다고 응답했으며, 바람직하지 않다는 의견은 10%에 그쳤다. 특히, 초등학교 저학년 학부모(68.3%)들이 스마트기기를 활용한 학습에 상대적으로 더 긍정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스마트기기를 활용한 학습을 통해 기대하는 효과는 연령 별로 차이가 있었다. 유치원생 학부모의 경우 학습에 대한 흥미(31.9%)를 가장 큰 장점으로 꼽은 반면, 초등학생 학부모는 시간과 장소에 구애 없이 학습이 가능하다는 점(35.7%)과 자기주도학습(23.9%)에 대한 기대가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시력저하(44.4%)’과몰입(26.9%)’, ‘학습 분위기 저해(21.8%)’에 대한 우려도 있었다.

미래엔 관계자는 여름방학을 앞두고 자녀의 학습 계획을 세우고 있는 부모들에게 스마트기기를 활용한 학습은 매우 매력적이지만 양날의 검과 같다새롭고 다양한 콘텐츠로 학습에 흥미를 불러일으키고 시간과 장소에 구애 없이 학습을 할 수 있다는 큰 장점이 있지만, 시력저하나 스마트기기 중독 등 부작용도 우려되는 만큼 부모의 지도 아래 적절한 활용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유아·초등 학부모 3명 중

2명 학습에 스마트기기 활용

미래엔, ‘스마트기기 활용학습학부모 설문조사

교육출판전문기업 미래엔(대표 김영진)이 여름방학을 앞두고 자사 페이스북 채널을 통해 유치원생 및 초등학생 학부모 432명을 대상으로 스마트기기 활용 학습에 대한 의견을 묻는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조사 결과 학부모의 80.6%는 자녀가 스마트기기를 활용해 학습하고 있다고 응답했으며, 학습기기로는 태블릿 PC(50.2%)와 스마트폰(24.3%)을 사용한다는 응답이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스마트기기를 활용한 학습 형태는 인터넷 강의 동영상 시청(50.2%)이 가장 많았으며, 하루 1시간~2시간(41.4%) 정도를 사용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과목별로는 영어(63.2%)와 수학(37.5%), 국어(28.5%) 순으로 많이 학습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스마트기기 활용 학습을 위한 월 평균 지출액은 3만원이상~5만원 미만(23.8%)이 가장 많았으며, 그 다음으로는 3만원 미만(19.9%), 무료 콘텐츠만 이용(16.9%) 순이었다.

스마트기기를 활용해 자녀의 학습을 하는 것에 대한 찬반 의견을 묻는 질문에서는 62.7%가 바람직하다고 응답했으며, 바람직하지 않다는 의견은 10%에 그쳤다. 특히, 초등학교 저학년 학부모(68.3%)들이 스마트기기를 활용한 학습에 상대적으로 더 긍정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스마트기기를 활용한 학습을 통해 기대하는 효과는 연령 별로 차이가 있었다. 유치원생 학부모의 경우 학습에 대한 흥미(31.9%)를 가장 큰 장점으로 꼽은 반면, 초등학생 학부모는 시간과 장소에 구애 없이 학습이 가능하다는 점(35.7%)과 자기주도학습(23.9%)에 대한 기대가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시력저하(44.4%)’과몰입(26.9%)’, ‘학습 분위기 저해(21.8%)’에 대한 우려도 있었다.

미래엔 관계자는 여름방학을 앞두고 자녀의 학습 계획을 세우고 있는 부모들에게 스마트기기를 활용한 학습은 매우 매력적이지만 양날의 검과 같다새롭고 다양한 콘텐츠로 학습에 흥미를 불러일으키고 시간과 장소에 구애 없이 학습을 할 수 있다는 큰 장점이 있지만, 시력저하나 스마트기기 중독 등 부작용도 우려되는 만큼 부모의 지도 아래 적절한 활용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7/18 [14:36]  최종편집: ⓒ 통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한국통일교육학회 기사제보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