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계 혐오범죄 대응을 위한 재외동포단체 지원 실시

재외동포단체의 대응 역량 강화를 위해 총 33개 단체 지원

김영호 | 기사입력 2021/04/19 [15:38]

아시아계 혐오범죄 대응을 위한 재외동포단체 지원 실시

재외동포단체의 대응 역량 강화를 위해 총 33개 단체 지원

김영호 | 입력 : 2021/04/19 [15:38]

 

 

 북미 및 유럽 등지에서의 아시아계 대상 혐오범죄 발생이 증가하는 상황에서 외교부는 재외동포재단과 함께 재외동포들의 거주국 내 안정적인 생활을 도모하기 위해 ‘혐오범죄 대응을 위한 재외동포단체 지원 사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번 지원은 지난 3.30.(화) 외교부 2차관 주재 미국․캐나다 지역 공관장 화상회의에서 논의된 인종혐오 범죄 관련 종합적․체계적인 대응방안 마련의 일환으로 실시

 

외교부와 재외동포재단은 재외동포단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수요조사를 기반으로 총 6개국 33개 동포단체에게 약 1억 7천만 원(15만 4천 달러) 규모의 지원을 결정했다.

 

동포단체들은 △여타 아시아계 단체 등과의 연계망 구축, △혐오범죄 예방 교육 및 관련 세미나 진행, △동포사회 내 혐오범죄 TF 구성 등에 지원금을 사용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을 통해 아시아계 대상 혐오범죄 확산 방지를 위한 재외동포단체의 대응 역량 강화를 지원함으로써 모국과 재외동포사회의 유대를 공고히 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단색 재료만 이용 다양한 생활상 보여주는 ‘소묘’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