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한중 관광재개 대비 中최대 IT기업 텐센트와 '관광활성화 MOU'

텐센트, 휴대폰 한 대로 서울여행 즐기는 ‘일기유’ 프로젝트로 서울관광 활성화 협력

김영호 | 기사입력 2021/05/18 [16:02]

서울시, 한중 관광재개 대비 中최대 IT기업 텐센트와 '관광활성화 MOU'

텐센트, 휴대폰 한 대로 서울여행 즐기는 ‘일기유’ 프로젝트로 서울관광 활성화 협력

김영호 | 입력 : 2021/05/18 [16:02]
▲ 서울시, 한중 관광재개 대비 中최대 IT기업 텐센트와 '관광활성화 MOU'

 서울시가 중국 최대 IT기업 텐센트 와 손잡고 ‘글로벌 관광도시’ 재도약을 위한 발판을 마련한다.

서울시는 18일 10시 서울관광플라자에서 텐센트와 코로나19 이후 한중 관광재개에 대비해 상호 협력을 약속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서울시와 텐센트는 스마트 서울관광의 기반을 함께 조성하고 향후 관광객 유치를 위한 전기를 마련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텐센트 는 QQ·위챗 등 SNS 메신저, 엔터테인먼트·미디어 콘텐츠, 금융 등 다양한 온라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중국의 대표 인터넷 기반 플랫폼 기업이다.

현재 중국 인터넷 기업 가운데 규모, 영향력, 이용자 수에서 최고 수준이다.

먼저, 텐센트는 서울관광 활성화를 위해 ‘휴대폰 한 대로 즐기는 서울여행’ 콘셉트의 ‘일기유 서울’ 모바일 앱을 구축하고 서울여행에 필요한 관광정보와 관광상품 구매, 예약 등 제반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뿐만 아니라, 텐센트 산하 OTA 사이트를 활용한 프로모션, 인플루언서 활동 지원 등의 홍보 마케팅을 통해 잠재 중국 관광객 유치에도 나선다.

‘일기유’는 텐센트 클라우드&스마트산업사업 그룹에서 론칭한 브랜드 ‘텐센트 문화관광’에서 개발·운영 중인 프로젝트이다.

여행지의 관광정보, 관광상품 구매·예약, 비자발급·세금환급 등 해외 방문 시 필요한 정보를 모두 담아 관광객의 편의를 도모하는 서비스이다.

서울시 역시 코로나19로 억눌린 중국 관광객 수요를 선점하기 위해 텐센트와 적극 협력한다.

서울시는 한류·의료·한식 등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프리미엄 서울 관광 콘텐츠를 ‘일기유 서울’에 게재해 글로벌 관광도시 서울의 브랜드 가치를 제고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또한 코로나 종식 이후, 텐센트 프로모션을 통해 서울을 방문하는 중국 관광객 대상 특별 환대 프로그램을 추진하는 한편 텐센트의 해외 네트워크를 활용해 일본·동남아 등으로의 관광객 유치에도 나설 계획이라고 전했다.

개별관광, 디지털 관광 등 변화하는 관광 환경에 따라 서울시는 중국 대형 플랫폼의 IT기술을 활용, 對 중국 관광생태계를 새롭게 조성해 나가고자 한다.

이와 함께, 한·중 관광이 재개되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한 중장기 교류·협력 방안도 추진한다.

중국 1선 도시이자, 텐센트 본사가 위치한 선전시와 교류협력을 추진하고 이를 토대로 양 지역 기업 및 학교 간 교류 촉진, 기업 인센티브 관광, 수학여행 관광 상호 송출 등 프리미엄 관광 협력 사업도 전개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선전시:베이징·상하이·광저우와 함께 중국 1선 도시, 1인당 GDP 중국 내 1위 텐센트 대표단은 이날 업무협약 체결에 이어 서울관광플라자에 입주한 서울관광스타트업과의 간담회를 갖는다.

이 자리에서는 텐센트의 혁신적인 클라우드 컴퓨팅 기반 기술을 활용한 서울관광스타트업 육성 방안과 함께 향후 지원사항에 대해서도 논의할 예정이다.

외국인 관광객을 타깃으로 한 콘텐츠와 신개념 IT기술을 결합한 서울관광스타트업이 간담회에 참석할 예정이다.

대표적인 업체로는 해외계좌 없이도 ATM을 통해 현지에서 실시간 환전/인출이 가능한 모바일 환전 서비스를 제공하는 ‘캐시멜로’ 카메라를 켜고 주변을 비추면 숨은 명소 추천과 결제 서비스까지 제공하는 증강현실 기반 플랫폼 ‘임퍼펙트’ 인공지능 기반 기술을 활용해 중화권 사용자를 대상으로 글로벌 여행지도를 제공하는 ‘누아’ 등이 있다.

자오지앤난 텐센트 클라우드 상무 부총재는 “안전하고 개별화된 스마트 관광 서비스 요구가 커지고 있는 오늘날, 정보통신기술을 통한 관광업의 회복과 발전은 텐센트의 목표”며 “서울시와 이번 협력을 통해 서울 인바운드 관광 활성화에 기여할 자신과 역량이 있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주용태 서울시 관광체육국장 역시,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서울만의 매력적인 관광콘텐츠와 텐센트의 혁신 IT기술이 만나, 스마트 서울관광의 시대를 여는 시작점이 되길 기대한다”며 “지금부터 디지털·스마트 관광 환경을 조성해 향후 한중 관광재개 이후 폭발하는 관광 수요를 선점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6·25 참전 유공자 … ˝늘 건강하세요˝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