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북민축구단, 연예인축구단과 친선경기

림일 객원기자 | 기사입력 2021/06/10 [19:15]

탈북민축구단, 연예인축구단과 친선경기

림일 객원기자 | 입력 : 2021/06/10 [19:15]

 


20~30대 탈북청년들로 조직된 미래-FC축구단과 일레븐연예인축구단과의 ‘남북청년들이 함께하는 평화통일, 작은 축구공으로 통일을 이루자!’는 슬로건 아래 친선경기가 5일 경기도 이천의 특전사령부 운동장에서 진행됐다. 

 

최현준 통일미래연대 대표는 “우리 단체 회원들인 미래-FC축구단과 연예인들로 조직된 일레븐축구단과 친선경기를 갖는 것은 큰 의미를 가진다”며 “남북청년들이 그라운드에서 함께 뛰는 연습은 곧 통일을 준비하는 과정”이라고 강조했다.

김동우 희망을나누는사람들 부회장은 “통일의 주인공인 남북청년들이 오늘처럼 하나 되어 미래를 준비하고 도전하는 모습은 분명 아름다운 것이다”고 말했다. 

경기가 끝나고 탈북민들과 연예인들은 다과회를 갖고 통일공감대를 나누며 우애를 다졌다. 이날 축구경기는 탈북민단체인 (사)통일미래연대가 주최하고 경기도청과 (사)희망을나누는사람들이 후원하였으며 특전사령부가 협찬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자강도 만포방사공장 노동자들 휴식시간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