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교육청, [가칭]인천평화학교 설립 속도 낸다

강대석 | 기사입력 2021/06/18 [15:38]

인천시교육청, [가칭]인천평화학교 설립 속도 낸다

강대석 | 입력 : 2021/06/18 [15:38]

 

 


 인천광역시교육청은 지난 4월 평화교육기관인 인천평화학교의 설계에 착공해 현재 기본설계를 완료했다고 18일 밝혔다.

인천 강화군 교동면 옛, 난정초에 설립되는 평화학교는 기본설계 단계에서부터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반영하고자 설계 시작 전 설립추진위원회를 개최해 평화학교의 설계 방향을 논의했다.

또한 평화교육 전문가와 건축가가 참여한 기본설계자문위원회를 개최하고 주변 마을 주민들의 의견 수렴을 위해 주민 설명회를 개최한 바 있다.

평화학교는 연면적 4,012㎡으로 지상 2층 교육동, 지상 3층 생활동으로 이루어졌으며 1일 최대 130명 숙박이 가능한 생활동은 평화와 화합을 상징하는 디자인으로 설계됐다.

폐교된 난정초 본관 건물을 리모델링하는 교육동은 평화교육을 위한 체험 및 교육 공간으로 활용하며 교육동 1층은 야외 정원과 연계해 평화교육을 위한 전시 공간으로 구축될 예정이다.

또한 3개 전시관은 인천광역시청과 함께 인천의 특색을 반영한 평화·공존 교육 전시관으로 구축하고 1개의 전시관은 인천시교육청이 지역주민과 함께 난정리 및 난정초의 역사를 담은 ‘난정관’으로 만들 예정이다.

이외에도 기존의 급식실을 북카페로 리모델링해 지역주민과 공유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도성훈 교육감은 “인천시민과 우리 아이들을 위한 최적의 평화교육 체험시설인 가칭 인천평화학교가 현재 차질없이 진행 중”이라며 “평화학교가 접경지역의 다양한 자원을 활용한 미래지향적인 평화 교육기관으로 설립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자강도 만포방사공장 노동자들 휴식시간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