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제16회 평화와 번영을 위한 제주포럼 참여

코로나19, 기후변화 등 인류 공동 문제 대응을 위한 협력 모색

김민선 | 기사입력 2021/06/23 [16:53]

외교부, 제16회 평화와 번영을 위한 제주포럼 참여

코로나19, 기후변화 등 인류 공동 문제 대응을 위한 협력 모색

김민선 | 입력 : 2021/06/23 [16:53]

 

  

외교부는 6.24.(목)-6.26.(토)간 제주도에서 개최되는『제16회 평화와 번영을 위한 제주포럼(이하 제주포럼)』에 후원기관으로 참여한다.
 

최종문 제2차관은 6.25.(금) △외교부 주최 만찬 행사에서 만찬사를 통해 코로나19, 환경, 기후변화 등 인류 공동 문제 대응을 위한 다자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한-미 정상회담의 성과 및 이행’세션에 참석하여 축사를 통해 한-미 정상회담의 과학기술 분야 성과 및 이행 등을 중심으로 향후 우리 과학기술외교의 추진 방향에 대해 설명할 예정이다.
 

또한 외교부는 △주요국․지역 정세 및 전략, △과학기술, △기후변화․환경, △수자원, △정보안보 등 주요 외교 현안에 대한 11개의 세션을 주관한다. 각 세션에는 외교부 관계자, 국내외 학자 및 전문가 등이 참석하여 해당 주제에 대해 심층적인 논의를 할 것으로 예상된다.

 

외교부 주관 세션(11)

 

일시

주제

6.24()

미중 갈등 아래 중국의 기술 굴기와 포용적 번영 전망

아시아 물 이슈 확산과 물 복지 향상을 위한 아시아 연대

P4G 정상회의 결과 및 COP26을 향한 노력

유엔 정보안보 개방형워킹그룹[OEWG]의 성과와 향후 전망

6.25()

미국 바이든 행정부 출범 이후 한미동맹 발전 방향

동북아 평화협력 플랫폼 민관네트워크 구축 평가와 추진 과제

과학과 외교의 융합 : 우리나라 과학기술외교의 발전 방향

신남방정책과 인도-태평양에서의 한국의 지역전략

-EU 중동문제 라운드테이블 : 중동정세의 지형 변화

동아시아의 지속 가능한 평화를 위한 한일관계의 재구축

한미 정상회담의 성과 및 이행

백신·우주·기후변화·신흥기술분야 과학외교를 중심으로

 

올해로 16회를 맞이한 제주포럼은 한반도 및 동아시아 지역의 지속가능한 평화와 공동번영을 모색하기 위한 역내 다자협력 논의의 장으로 기여해왔다.
  

금년 포럼은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작년과 동일하게 온․오프라인 혼합 형식으로 개최되며, △반기문 전(前) UN사무총장, △프랑수아 올랑드 전(前) 프랑스 대통령, △케빈 러드 전(前) 호주 총리 등 국제사회 주요인사, 학자, 전문가 및 주한외교사절 등이 온․오프라인으로 참석하여 “지속가능한 평화, 포용적 번영”주제에 대해 다양한 논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저는 통일에 매우 관심이 많습니다. 어릴때부터 최초의 여자 대통령이 되고싶다는 꿈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제가 제일먼저 하고싶은 일이 통일이었습니다. 그래서 통일관련 대회에 많은 흥미를 보였고, 관심을 가지고 있습니다. 지금은 꼭 그 꿈 때문이 아니라, 통일이란 그저 그 한 단어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래서, 이 사이트에 회원가입을 하게 된것입니다. 잘 부탁 드립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함주군 평풍덕 염소목장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