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남산 한옥마을 '전통 성년례' 유튜브 생중계

올해 성년 대상 전통 고천의식 및 성년례 재현

김영호 | 기사입력 2021/05/17 [10:35]

서울시, 남산 한옥마을 '전통 성년례' 유튜브 생중계

올해 성년 대상 전통 고천의식 및 성년례 재현

김영호 | 입력 : 2021/05/17 [10:35]
▲ 서울시, 남산 한옥마을서 '전통 성년례' 유튜브 생중계‥누구나 관람 가능

 우리 민족의 중요한 문화유산이자 개인적으로는 인생을 살아가며 거치게 되는 관혼상제 가운데 첫 ‘관’을 의미하는 ‘전통 성년례’를 성년의 날인 17일 실시간 비대면 송출되어 시민 누구나 만나볼 수 있게 된다.

관혼상제에는 갓 관, 혼인할 혼, 죽을 상, 제사 제.예부터 혼례를 올리기 전에는 반드시 관례나 계례를 먼저 치르는 것이 일반적인 관습이었다.

서울시는 제49회 성년의 날을 맞아 17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오후 1시까지 남산골 한옥마을 천우각 광장에서 올해로 만 19세가 되는 2002년생의 청소년들을 축하하는 기념식과 전통성년례 재현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소규모 인원만 성년례에 참석해 성년례 재현을 진행하기로 했다.

아울러 ‘서울시’ 공식 유튜브 채널과 유스내비를 통해 실시간 행사영상을 송출해, 행사에 참석하지 못하는 성년자들 및 시민 누구나 행사를 같이 즐길 수 있게 할 예정이다.

성년의 날은 이제 막 성년이 되는 젊은이들을 축하하는 날로 서울시는 매년 우리 전통의 성년례 의식을 진행함으로써 성인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의식과 자부심을 일깨워 줄 것으로 기대한다.

성년례는 성인으로서 국가와 사회에 대한 책임을 일깨워 주기 위해 행하는 의례로 전통사회에서는 남자는 ‘관례’, 여자는 ‘계례’라고 한다.

‘관례’란 땋아 내렸던 머리를 올려 상투를 틀고 관을 씌운다는 의미로 어른이 되는 남자를 상징하고 여자는 머리를 올려 쪽을 찌고 비녀를 꽂는다는 뜻으로 ‘계례’라 했다.

또한 1987년 처음 성년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한 이래 매년 5월 셋째 주 월요일 성년의 날을 맞이해 전통 성년례를 재현함으로써 사라져가는 성년의 날 전통을 되새기는 의미도 담고 있다.

17일 진행되는 행사 순서는 성년이 됨을 알리는 고천의식을 시작으로 성년의 결의 및 가례, 초례, 수훈례, 감사의례순으로 진행된다.

특히 성년이 될 젊은이들이 아름다운 전통 성년 의상인 도포와 당의를 입고 성년이 갖춰야 할 ‘의복례’와 ‘성년자 결의’ 등을 통해 정신적으로 성숙한 어른으로서의 마음가짐을 다진다.

올해 ‘성년자 결의’는 농구선수 최서연과 가수 남승민이 대표로 나서 성년이 된 소감을 전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부대행사로 전통놀이 체험이 진행되며 행사에 참여한 청소년들에게 즐겁고 소중한 추억을 만들어 줄 것으로 보인다.

고석영 서울시 청소년정책과장은 “전통 성년례는 가족의 일원에서 사회의 일원으로써의 자격을 획득하는 의미를 갖는 중요한 행사” 라며 “이번 전통 성년례 재현 행사를 통해 성인으로 인생의 새로운 출발을 하게 될 청소년들을 축하하며 성인된 긍지와 보람을 갖고 책임 있는 사회인으로 우뚝 서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6·25 참전 유공자 … ˝늘 건강하세요˝
광고
광고
광고
i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