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산업, 안전중심 문화 확산위한 CEO 현장 경영

삼천포사업처, 고성사업처 방문...직원 의견 청취 등 노고 치하

강유미 기자 | 기사입력 2024/02/02 [15:30]

한전산업, 안전중심 문화 확산위한 CEO 현장 경영

삼천포사업처, 고성사업처 방문...직원 의견 청취 등 노고 치하

강유미 기자 | 입력 : 2024/02/02 [15:30]

 함흥규 대표이사(가운데)가 한전산업 삼천포사업처를 방문해 사업현장과 의견을 청취하고 있다.

 

한전산업개발()(대표이사 함흥규, 이하 한전산업)는 안전중심 문화의 확산을 위한 CEO 현장 안전경영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한전산업은 함흥규 대표이사가 131, 21일 양일 간 한전산업개발 삼천포사업처(처장 정광재), 고성사업처(처장 강경길)를 방문해 현장 안전경영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현장 경영은 산업안전의 중요성이 갈수록 대두됨에 따라 안전 중심문화를 전사적으로 확산시키기 위하여 마련된 자리로, 회사의 경영방침과 현안사항의 사업처 전파, 현장 시찰 및 사업처 의견 청취 등이 이루어졌다.

 

삼천포사업처를 방문한 함 대표는 전 사업처에서 릴레이로 시행되고 있는 안전실천 결의대회에 참가해 안전다짐서약서에 최고의 가치는 안전입니다라는 안전메시지를 작성했다. 또한 함흥규 대표는 현장 직원들에게 모두의 안전이 가정의 행복이고 회사의 이익이며 국가발전의 초석임을 강조하며 안전 일터 조성에 최선을 다해주기를 부탁했다.

 

고성사업처 현장경영에서 함 대표는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안전 중심의 경영방침을 전파하였다. 업무보고를 받으며 안전이 최우선임을 강조했다. 또한 기업의 사업영역 확대를 위해 발주사와는 유기적인 협력관계를 유지해 나가고, 지역주민과는 소통하며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으로 사회적 약자 및 지역사회와 상생을 이뤄나갈 것을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리명수 폭포 설경
광고
광고
광고
광고